통영시 주요관광사업체 간담회 개최

통영 관광산업 도약 위한 다양한 의견개진의 장 마련
뉴스일자: 2021년02월22일 17시06분


  통영시에서는 지난 2월 19일에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한 통영시 관광업계 피해현황 및 건의사항을 등을 파악하고 관광활성화를 위한 공동전략 등을 수립하기 위하여 주요 관광사업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김제홍 통영시 부시장 주재하에 개최된 이날 간담회에는 통영시 관광과, 통영관광개발공사, 한산대첩문화재단, 스카이라인 루지 통영, 한국외식업 중앙회   통영시지부, 숙박업중앙회 통영시지부 및 통영관광 호텔(리조트) 대표자들이   참석하여 통영 관광산업 현장의 목소리를 내었으며, 2021년 관광활성화를 위하여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 경남관광재단에서도 함께 자리하여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 발전 방향에 대하여 논의했다.

  이날 통영시 관광과장은 2020년 관광동향에 대하여 코로나 19로 인하여 주요 관광지점의 입장객 수가 전반적으로 감소하였으나, 벽방산, 욕지도, 이순신공원은 2019년 대비 관광객이 증가하여 언택트 힐링 관광지 선호도가 통영에서도 나타났으며, 2021년도에도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변화된 관광트렌드에 맞춘 새로운 관광자원 발굴 및 패러다임 구축’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는 시책을 참석자들에게 전달했다.

  이에 관광업계 관계자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춘 언택트 힐링 관광의  최적지는 통영이며 섬과 자연이 어울리는 통영만의 특색을 잘 살려 관광도시 통영의 이미지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시책이 마련되었으면 한다고 밝히고, 현재  통영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한국 섬 진흥원 유치에 다함께 노력하는데 뜻을 모았다.

  회의를 주재한 김제홍 통영시 부시장은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주시는 관광업계 종사자에게 경의를 표하며, 간담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은 최대한 수렴하여 통영시 관광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goodday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