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데이뉴스 : 기해년 백운 고시완 선생 석채례 봉행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최종편집일: 2019-10-16 15:33:52
뉴스홈 > 읍면동소식
2019년10월01일 17시5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기해년 백운 고시완 선생 석채례 봉행


 통영시 도천동 소재 백운서재(경남문화재자료 제9호)에서 도천동전통문화보존회(회장 주재현) 주관으로 도천동 자생단체원, 제주고씨 문중회원, 지역주민 등 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백운 고시완 선생 석채례가  9월 27일 봉행됐다.

  백운 고시완 선생(白雲 高時浣 1783~1841)은 출세에는 마음을 두지 않고 오로지 학문 연구에 매진한 곧은 선비로, 가난한 집 아이들을 모아 학문을 가르치기 위해 도천동 천함산 기슭에 백운서재를 건립했다.

  선생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백운서재에서는 매년 음력 8월 하정일(下丁日)에 도천동전통문화보존회 주관으로 석채례(釋菜禮)를 봉행하고 있으며, 올해는  초헌관으로 김상만 도천동장, 아헌관으로 서상완 도천동주민자치위원장, 종헌관으로 고주열 제주고씨 문중회 대표를 제관으로 임명하여 주재현 도천동전통문화보존회장의 집례(執禮)로 제례를 봉행했다.

  제례를 마친 후 음복(飮福)을 통해 김상만 도천동장과 고주열 제주 고씨 문중회 대표는 매년 도천동전통문화보존회에서 석채례를 봉행해 주시는데 대하여 감사의 인사를 전하였다. 초헌관으로 재례를 봉행한 김상만 도천동장은 “선생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석채례를 봉행하는 것은 지역 주민으로서 계승· 발전시켜야 할 중요한 일이며, 학문과 도덕을 겸비한 선생의 높은 정신은 현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꼭 필요한 덕목이며 본받아야 할 점이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청규 (kcally@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읍면동소식섹션 목록으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 : 사랑듬뿍♡행복가득“아름다운 한산” (2019-10-01 17:59:56)
이전기사 : 광도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생필품 지원으로 이웃 나눔 실천 (2019-10-01 06:04:20)
최근 인기기사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
기사 제보 받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터넷신문 | 제호 : 굿데이뉴스 | 발행소 : 경남 통영시 북신염전길 27 (북신동 564-4번지)
등록번호 : 경남 아00080 호 | 등록일 : 2009년 8월 24일 | 발행일자 : 2009년 8월 24일
발행인 : 백진우 | 편집인 : 김청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청규
전화번호 : 055-646-6089 | 휴대전화 : 010-9056-6089 | 팩스 : 055-646-6089 | 전자우편 : kcally@hanmail.net
굿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후원계좌 : (농협) 302-0867-1177-81 백진우

Copyright(c) 2019 굿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