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데이뉴스 : 장애인 핸드사이클 선수 돕기 모금운동 전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최종편집일: 2019-08-22 06:22:15
뉴스홈 > 뉴스섹션 > 스포츠
2019년07월17일 14시5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장애인 핸드사이클 선수 돕기 모금운동 전개
장애의 편견에 도전하는 이경화 선수의 그레이트 챌린지


 통영시장애인복지관(관장 정병두)은 어릴적 소아마비로 지체2급 장애를 가지고 있는 핸드사이클 선수 이경화씨를 돕기 위한 모금운동에 나섰다.

 휠체어 생활을 하고 있는 이경화씨는 2년 전인 46살에 시작한  ‘핸드 사이클’은 자신이 가진 신체의 한계와 장애의 편견에 도전하는 큰 숙제였다. 선수로서 늦은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전국대회에서 3위에 입상하는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을 정도로 흘린 땀방울의 결실을 맺고 있다.

 그러나 이경화 선수는 또 다른 장벽에 놓여 있다. 내년 도쿄올림픽에 출전하기 위해서는 국제대회 기록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아직 국제대회 경력을 못 채우고 있어 그 경력을 얻기 위해서 다가오는 8월 2일 캐나다에서 개최되는 장애인 도로 월드컵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현재 강원도 양양에서 맹훈련을 하고 있지만 항공료 등 500만원의 경비를 마련하지 못해 큰 걱정을 하고 있다.

 이 소식을 접한 통영시장애인종합복지관은 이경화 선수의 대회 참가경비를 지원하고자 모금운동을 시작했다.

 모금기간은 오는 7월 31일까지 이며, 후원계좌는 『농협, 301-0161-6668-1, 통영시장애인종합복지관』, 문의는 650-9921∼3로 하면 된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모금운동에 동참하며 "이번 대회를 통해 꼭 국가대표로 선발되어 통영을 빛내 주기를 바란다"고이경화 선수를 응원했다. 

 정병두 관장은 “통영의 경기가 좋지 않지만 자신의 한계에 끊임없이 도전해 가는 이경화 선수에게는 시민들의 십시일반 모금이 절실하다“ 며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랬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청규 (kcally@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스포츠섹션 목록으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 : 경남요트협회, 제32회 대통령기 전국요트대회 종합 2위 쾌거 (2019-07-17 15:45:02)
이전기사 : 통영요트학교 해양레저스포츠체험교실 무료체험 선착순 모집 (2019-06-15 13:59:55)
최근 인기기사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
기사 제보 받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터넷신문 | 제호 : 굿데이뉴스 | 발행소 : 경남 통영시 북신염전길 27 (북신동 564-4번지)
등록번호 : 경남 아00080 호 | 등록일 : 2009년 8월 24일 | 발행일자 : 2009년 8월 24일
발행인 : 백진우 | 편집인 : 김청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청규
전화번호 : 055-646-6089 | 휴대전화 : 010-9056-6089 | 팩스 : 055-646-6089 | 전자우편 : kcally@hanmail.net
굿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후원계좌 : (농협) 302-0867-1177-81 백진우

Copyright(c) 2019 굿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